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연우진, ‘이번엔 착한남자’ 이혼변호사는연애중 합류

최종편집 : 2015-01-29 09:20:11

조회 : 1230

이미지

[SBS 연예뉴스 | 손재은 기자] 배우 연우진이 이혼 전문 변호사로 변신한다.

29일 연우진 소속사 점프엔터테인먼트는 “연우진이 SBS 새 주말드라마 '이혼변호사는 연애 중'(극본 김아정 연출 박용순)에서 남자주인공 소정우 역으로 캐스팅돼 촬영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연우진이 연기할 소정우는 사무장에서 이혼전문 변호사가 되는 인물로, 어리숙해 보이지만 능력 있는 착한 열정의 소유자다. 부정적인 것, 치졸한 것, 원칙을 무시하는 것은 절대로 용납할 수 없는 성격을 지녔다.

연우진은 이번 드라마에서 '착한 남자'로 변신해 본연의 매력을 거침없이 발산하며 또 다른 로코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매 작품마다 풍부한 감정연기와 섬세한 표현력으로 캐릭터의 매력을 배가 시키며 강렬한 존재감을 남긴 만큼, 소정우 캐릭터를 어떤 식으로 소화해낼지 기대가 집중되고 있다.

'이혼변호사는 연애 중'은 죽도록 미워하던 변호사를 부하직원으로, 그토록 무시하던 사무장을 직장상사로 맞으면서 벌어지는 개운한 복수극과 달달한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 현재 방영되고 있는 '떴다 패밀리'의 바통을 이어 받아 방송된다. 

사진=점프엔터테인먼트
손재은 기자 jaeni@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