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영상]'가면'주지훈, 유인영-수애 수영장 사건 기억해내..충격으로 '휘청'

최종편집 : 2015-07-23 23:09:15

조회 : 2934

>


[SBS 연예뉴스 | 장희윤 기자] 주지훈이 수영장 앞에서 벌어진 유인영과 수애의 다툼을 보면서 과거 유인영이 수애를 수영장에 빠뜨렸던 기억을 떠올리고 괴로워했다.

23일 밤 방송된 SBS 수목극 '가면' (극본 최호철, 연출 부성철) 18회에서는 변지숙(수애 분)이 어머니 강옥순(양미경 분)의 죽음과 관련해 본격적으로 알아보기 시작했다.

그녀는 변지혁(호야 분)과 대화 도중, 그가 수술 전 최미연(유인영 분)을 만났다는 사실을 알고 직접 그녀를 수영장 앞에서 만났다. 변지숙은 그녀에게 변지혁을 왜 만났냐고 물으며 "엄마에게 무슨 짓을 한 거냐. 만일 형님이 한 짓이라면 아무리 민우 씨 누나라고 해도 나 용서 못한다"고 말했다.

이미지

이때 최미연은 다그치는 변지숙을 밀치다 그녀를 수영장으로 빠뜨릴 뻔했고, 그때 수영장으로 향한 최민우(주지훈 분)가 그 장면을 보고 과거 최미연이 서은하를 수영장에 빠뜨렸던 사실을 기억해냈다.

그는 충격으로 몸을 가누지 못했고, 걱정된 마음으로 안부를 묻는 최미연에게 차가운 모습을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