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사랑' 곽시양-김슬기, 김희애♥지진희 연애조작단 변신

최종편집 : 2016-09-30 11:41:07

조회수 : 188

'끝사랑' 곽시양-김슬기, 김희애♥지진희 연애조작단 변신  기본이미지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SBS 주말드라 '끝사랑'의 곽시양과 김슬기가 힘든 사랑을 하고 있는 김희애-지진희를 돕고자 찰떡 호흡의 연애조작단으로 변신한다.

이심전심 말이 필요 없는 절친 준우(곽시양 분)와 미례(김슬기 분)가 제대로 시작도 못하고 이별을 맞은 민주(김희애 분)와 상식(지진희 분)을 위해 비밀 작전을 펼친다. 공개된 사진은 소식이 끊긴 민주와 상식이 자연스럽게 재회할 방법을 찾는 준우와 미례의 모습으로, 고민 끝에 두 사람이 작전 도구로 선택한 것은 바로 SNS.

지난 방송에서 민주와 상식은 과거 은호(이현진 분) 사고에 얽힌 진실 때문에 갈등과 화해를 반복하며 서로의 진심을 확인했지만, 끝내 이별하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특히, 민주는 우리시를 떠남으로써 상식과의 인연을 깨끗하게 정리, 이웃 주민으로 스치듯 만나던 상황까지 불가능해진 터.

이에 준우는 상식에게, 미례는 민주에게 각기 다른 이유로 SNS 운영을 권유, 두 사람이 다시 만날 수 있는 연결고리를 마련한다. 비록 멀리 떨어져 있지만 SNS 근황을 통해 서로의 소식을 알 수 있도록 하는 것. 준우와 미례는 민주와 상식이 불행한 과거 기억에서 벗어나 마음껏 사랑할 수 있도록 진심 어린 도움을 다할 전망이다.

한편, 상큼한 커플 케미로 주목받고 있는 준우와 미례는 미례의 감정 변화로 새로운 관계 진전에 대한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기세를 몰아 이번 주 방송될 “끝사랑”에는 평소와 다른 미례의 행동에 이상기운을 감지하는 준우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제작진은 “가족이나 다름없는 친구로서, 드라마 프로젝트를 함께 하는 파트너로서, 남자 대 여자로서 다양한 감정들을 쌓아나갈 준우와 미례의 에피소드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SBS 주말 특별기획 “끝사랑”은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 55분에 방송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