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사랑' 김희애-지진희, 힐링로맨스 시작…첫 데이트

최종편집 : 2016-10-02 14:12:17

조회수 : 155

'끝사랑' 김희애-지진희, 힐링로맨스 시작…첫 데이트  기본이미지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끝사랑' 김희애-지진희 커플의 힐링로맨스가 본격적으로 펼쳐진다. 

SBS 주말 특별기획 '끝에서 두 번째 사랑'(이하 끝사랑)의 민주(김희애 분)와 상식(지진희 분)이 낭만 가득한 극장 데이트로 설레는 마음을 나눈다. 두 사람의 첫 데이트 장소는 아직 개관 전인 우리시 동굴 극장으로 상식은 민주를 첫 손님으로 초대, 영화만큼이나 아름다운 추억을 쌓게 된다.

민주의 이사를 기점으로 엇갈리는 타이밍을 반복하며 그저 먼 발치에서 서로를 지켜봤던 두 사람은 오늘(2일) 방송될 “끝사랑” 15회에서 극한의 드라마 제작발표회를 함께 진행, 위기일발의 순간에 진정한 사랑의 감정을 확인한다. 둘만의 동굴 극장 데이트는 아픈 과거를 극복하고 '함께' 할 용기를 얻은 민주와 상식의 핑크빛 기류를 오롯이 담아낼 장면으로, 민주-상식의 로맨스를 응원하던 시청자들에게 풋풋한 설렘을 전할 전망이다.

제작진은 “'끝사랑' 15회에는 비극적인 과거 인연과 엇갈린 순간들을 함께 극복해나가기로 하는 민주와 상식의 힐링 로맨스가 시작된다.”라고 귀띔하며 “이뿐 아니라 친구와 이성의 경계에 놓인 준우(곽시양 분)와 미례(김슬기 분), 위기의 부부 상희(정수영 분)-천수(이형철 분) 등 등장인물들의 다양한 에피소드가 더욱 풍성한 한 회를 채우게 된다. 기대하셔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서툴기만 했던 어른들의 진짜 로맨스가 시작될 SBS 주말 특별기획 “끝사랑” 15회는 오늘(2일) 밤 9시 55분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