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메뉴
스타스포츠홈
명장면 하이라이트
  • 명장면하이라이트
  • 프로그램리뷰
  • 방송인사이드
  • TV잡설
방송현장
  • 제작진인터뷰
  • 미공개영상
  • 촬영장핫뉴스
  • 현장포토
스타
  • 끝장인터뷰
  • 스타는지금
k-pop
  • 아이돌특집
  • 케이팝이슈
스타일
  • 패션파파라치
  • TV스타일
영화
  • 스크린현장
  • 핫리뷰
포토
  • 생생포토
  • 포토스토리
스포츠 메뉴
epl스페셜
  • epl명장면
  • epl칼럼
  • 스타플레이어특집
야구
  • 프로야구
  • MLB
  • 야구일반
골프
  • 동영상레슨
  • 경기뉴스
  • 스타골퍼특집
  • 골프정보
스포츠일반
  • 축구
  • 농구
  • 기타
스포츠 이슈 메뉴
베이스볼s

'푸른바다의전설' 제작진이 공개한 '인어 전지현'의 비밀

최종편집 : 2016-11-21 08:59:27

이미지[SBS funE | 강선애 기자] ‘푸른 바다의 전설’에서 배우 전지현이 연기하는 인어의 비밀이 공개됐다.

SBS 수목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극본 박지은, 연출 진혁)은 멸종직전인 지구상의 마지막 인어(전지현 분)가 도시의 천재 사기꾼(이민호 분)을 만나 육지생활에 적응하며 벌어지는 예측불허의 사건들을 통해 웃음과 재미를 안기는 판타지 로맨스로, 과거와 현재를 넘나드는 인연의 이야기를 펼쳐내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선사하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푸른 바다의 전설’의 인기와 함께 신비로운 판타지의 세계를 여는 인어에 대한 시청자들의 궁금증과 관심이 점차 높아지자, 이에 제작진은 21일 ‘인어 시크릿’을 공개했다.

1. 금빛 VS 은빛, 반짝반짝 인어 비늘의 비밀

지난 16일 방송된 1회에서 욕심 가득한 인간들에 붙잡힌 인어(전지현 분)의 비늘은 금빛이었다. 그러나 현생에서 인어(전지현 분)의 비늘은 은빛. 어떻게 된 것일까?

인어는 각자 고유한 비늘 빛깔을 갖고 있다. 과거 조선시대에서 담령(이민호 분)이 만난 인어는 금빛 비늘을, 현생에서 준재(이민호 분)가 마주한 인어는 은빛 비늘의 아름다움을 과시했다. 전생에서 담령이 인어와 인연을 맺은 것처럼 현생에서는 준재가 또 다른 인어와 인연을 만들어 간다. 이렇듯 전생과 현생에서 각각 인어와 인간의 인연의 이야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두 이야기가 어떤 연결고리를 갖게 될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 인어의 능력, 인간세상에 미칠 영향은?

인어의 언어는 텔레파시라는 사실이 2회에서 밝혀진 가운데, 육지 신생아 인어가 인간의 언어를 배우며 신세계 언어를 구사해 큰 웃음을 선사한 바 있다. 노트북을 통해 인간 언어와 문화, 싸움의 기술 등을 빠르게 배우는 엄청난 습득력, 폭력배들을 멀리 날려버리는 괴력의 발차기까지 인어의 또 다른 능력이 더 궁금해지고 있는 상황.

1회에서 한 늙은 어부는 “인어에게 잘못 손을 댔다간 인어가 인간의 영혼을 앗아가 기억을 지워버린답니다“고 말했다. 인간으로부터 살아남기 위해 생긴 인어의 보호 능력이라는 설명이 방송을 통해 밝혀지기도 했다. 앞으로 다른 세상을 살아온 인어와 인간이 인연을 맺게 되고, 인어의 능력이 이들의 인연에 미치게 될 사연이 본격적으로 공개될 3부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이미지3. 전지현의 노력이 만들어낸 진짜 인어

상상 속의 인어를 현실화 시킨다는 것은 생각보다 쉽지 않은 작업. 배우가 물속에서 연기를 하고 거기에 후반작업이 더해져야 하기 때문이다. 수심이 깊은 곳에서 자유자재로 유영을 하며 표정을 짓고 연기를 해야 하기 때문에 지상에서의 촬영보다 몇 배 더 힘든 촬영을 이어가야 한다는 것이 제작진의 설명이다.

드라마 속 전지현은 진짜 인어라고 믿을 정도로 놀라운 유영 실력을 보여준다. 그녀는 이번 인어 역할을 위해 유영 훈련에 매진했으며, 본 촬영에서도 깊은 수조, 다이빙풀, 수족관, 깊은 바닷속 등 장소를 가리지 않고 물속에 들어갔다.

또한 CG 작업을 위해 움직임이 불편한 트렉킹 표시가 된 초록색 크로마 인어수트를 입고 모든 수중촬영에 임해야 했다. 숨을 쉴 수 없고, 수압의 어려움이 있으며, 우려되는 저체온증까지 이겨내며 전지현은 오랜 시간 수중촬영을 묵묵히 소화해내는 것은 물론, 아름다운 인어의 모습을 위해 손끝 하나까지 세심하게 연기하는 모습으로 스태프들을 놀라게 했다.

이렇게 완벽한 인어를 구현하려는 전지현의 열정과 그녀의 노력을 더욱 빛나게 만들어주는 제작진의 CG가 더해져 시청자들의 상상력을 그대로 실현시킨 진짜 인어가 탄생했다. 전지현의 노력이 담긴 인어의 유영 모습은 향후 메이킹 영상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푸른 바다의 전설’ 제작진은 “판타지 생명체인 인어에 대한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많을 것”이라면서 “인어의 비밀은 앞으로 전개되는 스토리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니 인어와 준재가 그려나갈 인연의 이야기에 계속해서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푸른 바다의 전설’은 오는 23일 밤 10시에 3회가 방송된다.

[사진= ‘푸른 바다의 전설’ 방송화면 캡처, 문화창고, 스튜디오 드래곤 제공]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많이 본 뉴스

스코어 보드

2016.09.03 (토)

프로야구
롯데 KIA
종료 2:1
프로농구
경기 정보가 없습니다
K-리그
경기 정보가 없습니다

인기 최고 EPL 하이라이트 모음

1 2 3 4 5 6 7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