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파티피플' 백지영 "임신-출산으로 춤 근육 빠진 것 같다"

최종편집 : 2017-09-23 14:10:40

조회 : 202

이미지

[SBS 연예뉴스 |이정아 기자]발라드의 여왕 백지영이 'PICK ME'에 도전한다.

23일 밤 12시 15분에 방송되는 SBS '박진영의 파티피플'에는 백지영과 거미가 출연, 박진영과의 유쾌한 만남을 예고했다.

발라드 퀸, R&B의 여왕으로 불리는 백지영과 거미는 첫 무대부터 예상을 초월한 색다른 무대를 선사했다. 백지영은 실제 라운지 클럽에서 촬영이 진행되는 '파티피플'의 콘셉트에 맞게 지난 5월 출산 이후 가장 타이트한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라 상큼한 걸그룹 댄스를 선보였다. 쉴 틈 없는 안무와 고음역대의 멜로디로 라이브 고난이도를 자랑하는 I.O.I의 노래 'PICK ME'를 선곡한 것이다.

박진영은 "임신과 출산으로 춤 근육이 빠진 것 같아 걱정이다"라는 우려와 달리 경쾌한 댄스를 선보였다. 그런 백지영에게 박진영은 "여전히 눈빛이 살아있다"며 박수를 보냈다. 'DASH', '입술을 주고', '내 귀에 캔디' 등 댄스 곡에서만 발견할 수 있다는 백지영의 '댄스 가수 눈빛'의 정체도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7년 전 박진영이 백지영을 떠올리며 만들었지만 세상에 나오지 못한 '비운의 노래'가 최초로 공개된다. 박진영이 직접 가이드 녹음까지 해 보내줬지만 지금까지 백지영의 개인 CD에 잠들어 있었다는 노래의 제목은 바로 '출근하는 여자'였다.

중독성 있는 비트와 직설적인 가사로 2017년 감성에도 뒤처지지 않는 이 곡이 공개되지 않은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또 박진영은 이 노래가 백지영에게 거절당한 이후 재작업을 거쳐 다른 가수의 히트곡이 된 사연을 밝혀 다시 한 번 놀라움을 안겼다. 

happy@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