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이판사판 박은빈, 지승현에 눈물의 사과 “미안해 오빠”

기사 출고 : 2017-12-05 16:44:00

조회 : 168

이판사판

[SBS 연예뉴스 | 손재은 기자] 박은빈이 지승현에게 진심 어린 사과를 건넨다.

5일 SBS 수목드라마스페셜 (극본 서인, 연출 이광명) 예고편이 공개됐다. 이 영상은 정주(박은빈 분)가 한준(동하 분)의 눈을 쳐다보며 “모든 정황이 선배를 향해 있어요”라고 말하면서 시작된다.

이후 정주는 의현(연우진 분)을 찾아가 “이게 우연일까요?”라며 걱정스런 모습을 내비쳤고, 그로부터 “한 사람을 범죄자로 만드는 일입니다. 속단은 금물입니다”라는 말을 듣기도 했다.

마지막에 이르러 정주는 경호(지승현 분)를 찾아 감옥으로 향했다. 박은빈은 “거래를 했다고?”라는 말을 꺼냈다가 “이제 와서 거래를 깰 수 없어. 그럼 너까지 다치니까”라는 대답에 눈시울을 붉혔다.

그리고는 경호의 재심청구서를 내밀던 박은빈은 “단 한 번도 오빠가 아닐 거라 의심하지 못했어. 미안해 오빠”라는 말과 함께 눈물을 흘렸다.

드라마 관계자는 “그동안 정주는 오빠 경호를 김가영을 헤친 범죄자인 줄로만 알았고, 이에 성까지 바꾸면서 모른 척했다. 그리고 최근 주위 정황으로 오빠가 진범이 아님을 알고는 그를 구하기 위해 전격적으로 나서게 된다”라며 “과연 자신의 오해를 눈물로 사과한 정주의 재심청구가 이뤄질지 아니면 또 다른 사건이 벌어질지는 방송으로 확인해 달라”라고 소개했다.

은 오빠의 비밀을 밝히려는 법원의 자타공인 '꼴통 판사' 이정주와 그녀에게 휘말리게 된 차도남 엘리트 판사 사의현의 이판사판 정의 찾기 프로젝트. 9, 10회 방송분은 12월 6일에 공개된다.

사진=SBS
손재은 기자 jaeni@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