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환 "서프라이즈 멤버 중 외모 순위? 늘 서강준이 1위"[화보]

최종편집 : 2018-04-18 20:46:15

조회수 : 141

이태환 "서프라이즈 멤버 중 외모 순위? 늘 서강준이 1위"[화보]  기본이미지
이미지[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이태환이 자신이 속한 배우 그룹 서프라이즈 멤버 중 외모 순위 1위로 서강준을 꼽았다.

KBS2 ‘황금빛 내 인생’ 종방 이후 tvN 새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 합류하며 대세 스타 반열에 선 이태환은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star1)과 ‘이태환의 경계(境界)’라는 콘셉트로 5월 호 화보 및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번 촬영에서 이태환은 청년과 남자의 경계를 보여주는 매력적인 모습으로 드라마 속 진중한 이미지와는 다른 남자다운 모습을 뽐냈다.

화보 뒤 이어진 인터뷰에서 이태환에게 자체 최고 시청률 45.1%를 넘긴 ‘황금빛 내 인생’의 종방 소감에 관해 묻자 “길을 다니면 여섯, 일곱 살 어린이들도 알아본다”며 어른들은 물론 어린이들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사랑을 받은 것에 대한 기쁨을 숨기지 않았다.
이미지모델 출신 배우인 이태환은 열 여섯 살의 나이부터 모델 일을 시작했다. 그가 모델을 꿈꾸게 된 계기는 차승원의 런웨이였는데 평범한 중학교에 다니던 이태환은 패션쇼를 본 후 모델 과가 있는 고등학교에 지원해 본격적으로 모델 일을 시작했다. 이태환은 자신의 어머니가 우스갯소리로 하던 “너는 키가 크니 모델을 하라”고 한 말이 씨가 된 것 같다며 농담 섞인 대답을 남기기도 했다.

또한 학창 시절에 인기가 있었다는 이태환은 예고 진학 후 아이돌이나 밴드 제의도 받았다고. 하지만 당시에는 모델에 대한 꿈이 앞서 이름만 대면 알 만한 기획사에서 받은 제안도 거절했다.
이미지든든한 지원군인 서프라이즈에 대한 언급도 빼놓지 않았다. ‘황금빛 내 인생’의 성공적인 마무리에 멤버들이 어떤 반응을 보였냐고 묻자 멤버들이 다들 티 내지 않으면서도 자신의 드라마를 보고 있었다고 대답했다. 멤버들과 함께한 지 6년이 되어 가기 때문에 서로 가족같이 여기며 살가운 말보다는 툭 던지듯 애정을 표현한다는 말로 남다른 우정을 보여주기도 했다.

덧붙여 서프라이즈 내 외모 순위에 대한 질문에는 멤버들에 따라 작품에 들어가기 전, 후 비주얼이 모두 다르다며 그런데도 불구하고 늘 서강준이 1위라는 말로 웃음 섞인 답을 내놓기도 했다.

라이징 스타 반열에 섰다는 평가에 대해서는 “감사한 마음도 있지만 그만큼 겁이 난다”며 “천천히 가더라도 꾸준히 좋은 연기를 보여 드릴 수 있는 배우가 되고 싶다”며 연기에 대한 열정을 내비쳤다.

[사진=앳스타일]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