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훈남정음' 남궁민, "황정음과의 호흡 너무 좋아"

최종편집 : 2018-06-07 16:17:16

조회 : 203

이미지

[ SBS 연예뉴스 | 김재윤 기자] 배우 남궁민이 7일 오후 탄현제작센터에서 열린 SBS 수목드라마 '훈남정음' 기자간담회에서 황정음과의 호흡을 과시했다.

남궁민은 비연애주의자이자 타이틀롤 훈남 역을 맡았다. 훈남은 완벽한 외모와 수려한 연애 기술을 가진, 자타공인 여심 스틸러지만 정작 사랑을 믿지 않는 인물. 하지만 훈남은 유정음(황정음 분)을 만나 변모해간다.

이에 대해 남궁민은 "정음이와 7년 만에 만났는데, 호흡이 너무 잘 맞는다"며 "상대 배우에게 좋은 리액션과 감정을 주고 느낄 수 있다는 게 좋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남궁민은 "동생이 냉정한 시청자인데 어제(6일) 방송이 재미있었다고 말했다. 주인공들이 만나서 이야기가 본격적으로 시작되고 에피소드들이 만들어져 만족한다"며 "1~4부까지 훈남은 딱딱하고 차가운 사람이었다. 그래서 내가 보여줄 수 있는 게 많지 않았다. 하지만 정음을 만나게 되면서 그녀와 친해지고 좀 더 다양한 감정과 표현을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남궁민은 또 "훈남이 차가운 남자고, 연애 지존인 줄 알았지만 정작 자신의 연애에서는 그렇지 않다"며 "정음이를 좋아하면서 특히 그런 모습이 드러날 것 같다. 또한 정음을 두고 최태준과 신경전도 펼친다. 다양한 재미를 느끼실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은 사랑을 거부하는 비연애주의자 '훈남'과 사랑을 꿈꾸지만 팍팍한 현실에 연애포기자가 된 '정음'이 연애불능 회원들의 솔로 탈출을 도와주다가 사랑에 빠져버린 코믹 로맨스다. 이재윤 작가와 김유진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SBS에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