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1년 전 그날 밤 진실은?... 시크릿마더, 충격적 비극 암시한 최종회 예고편 화제

최종편집 : 2018-07-06 10:55:23

조회 : 149

>
이미지

[ SBS 연예뉴스 | 김재윤 기자] 1년 전 그날 밤을 둘러싼 파국을 예고한 SBS 주말특별기획드라마 (극본 황예진, 연출 박용순, 이정흠) 최종회 예고편이 화제다.

지난 5일 제작진이 공개한 29-32회 예고편에는 찾고자 하는 진실을 위해 지독한 거짓의 끝으로 걸음을 내딛는 김윤진(송윤아 분)과 언니 김현주(지안 분)에 얽힌 민지 사고의 진실을 마주한 김은영(김소연 분)의 마지막 이야기가 담겼다.

영상에는 언니 현주가 사라진 병실에서 무언가를 확인하고는 충격에 빠진 은영의 당혹스러움, 그날 밤 일을 덮기 위해 애쓰던 시어머니 박선자(차화연 분)에게 끝까지 진실을 찾겠다 선전포고하는 윤진의 다짐, 다정했던 가족사진을 보며 눈물을 보이는 한재열(김태우 분)의 후회 등 1년 전 비극과 관련된 인물들의 엇갈린 감정들이 뒤섞여있다.

지난 5월 12일 첫 방송된 는 사라진 김현주의 행방을 찾기 위해 입시 보모로 위장한 리사 김(김은영)과 1년 전 딸 민지를 잃은 사고를 겪은 뒤, 전업맘으로 전향한 김윤진의 운명적 만남을 시작으로 회를 거듭할수록 점입가경 스토리를 이어가며 시청자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특히, 한 사건에서 파생된 여러 줄기의 관계들을 밀도 높게 파헤치며 새로운 색채의 미스터리 스릴러 드라마라는 호평을 받기도 했다.

이에 제작진은 “ 29-32회에는 차마 밝힐 수 없었던 그 날 밤 비극의 전말이 낱낱이 공개된다. 그로 인해 많은 인물들이 새로운 변화를 맞게 될 것.”이라고 귀띔하며 “완성도 높은 극을 매듭짓기 위해 배우, 스태프 모두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고 있다. 적이기도, 동지이기도 했던 김윤진과 김은영이 어떤 결말을 마주하게 될지 따뜻한 관심과 애정을 가지고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29-32회(최종회)는 오는 7일, 러시아 월드컵 중계방송으로 인해 평소보다 20분 빠른 8시 35분에 4회 연속 방송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