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레오, 美 빌보드가 주목한 솔로 보컬리스트

최종편집 : 2018-08-02 15:35:05

조회수 : 147

빅스 레오, 美 빌보드가 주목한 솔로 보컬리스트  기본이미지

이미지[SBS 연예뉴스ㅣ이정아 기자]미국 빌보드에서 빅스 레오의 솔로 첫 미니 앨범 'CANVAS'(캔버스)를 조명했다.

미국 유력 음악 매체 빌보드는 지난 31일(현지 시각 기준) 레오의 앨범 발매 출시에 맞춰 솔로 변신을 주목했다. 레오의 솔로 첫 미니 앨범 'CANVAS'에 대해 평가하며 데뷔 이래 첫 솔로 보컬리스트 변신에 대해 관심을 드러냈다.

빌보드는 미니 앨범 'CANVAS' 타이틀곡 'TOUCH&SKETCH'(터치 앤 스케치)에 대해 “감각적인 디지털 비트와 겹겹이 쌓인 신스로 이뤄졌다. 숨 쉬듯 노래하는 보컬과 근사한 코러스가 전반과 중반을 장식하고 있으며 부드러운 가사로 구성됐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솔로 레오의 정체성을 보여주면서도 그룹 빅스의 댄스 음악 스타일도 녹아 있다”라고 평했다.

빌보드는 레오의 솔로 첫 타이틀곡 'TOUCH&SKETCH' 뮤직비디오도 주목했다. 레오는 이번 뮤직비디오에서 예술가의 면모를 표현했으며 타이틀 곡명처럼 댄서들과 함께 드라마틱하고 감각적인 안무로 영상을 완성했다고 평가했다.

이어 레오가 솔로 첫 미니 앨범 'CANVAS'에서 7곡 전체를 작사했고 5곡에서 공동 작곡으로 참여했다고 주목하며 싱어송라이터로서의 변신도 잊지 않았다. 대부분의 노래를 솔로 보컬리스트로서 홀로 소화했으나 트랙 'Cover Girl'(커버걸)에서는 걸그룹 EXID LE와 호흡을 맞췄다고 설명했다.

또 레오가 앞서 빅스의 감성 유닛 빅스 LR로 출시한 두 장의 앨범 'Beautiful Liar'(뷰티풀 라이어)와 'Whisper'(위스퍼)로 미국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에서 각각 2위에 올랐다고 보도하는 등 유닛에서 솔로 변신 이후의 활약에 대해서도 예의주시하고 있다.

미국 빌보드로부터 조명을 받은 레오는 솔로 첫 미니 앨범 타이틀곡 'TOUCH&SKETCH'로 각종 음악 활동에 나서고 있으며 8월 31일부터 9월 2일까지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솔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happy@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