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이엘리야, 악녀로 돌아온다..김순옥 작가 '황후의품격' 캐스팅

최종편집 : 2018-10-01 10:43:16

조회 : 466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이엘리야가 출연을 확정 지었다.

1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은 "배우 이엘리야가 SBS 새 수목드라마 (극본 김순옥, 연출 조동민)에 '민유라' 역으로 출연한다. 기존에 보여줬던 캐릭터와는 또 다른 악역 연기로 인사드릴 예정이니 많은 응원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은 어느 날 갑자기 신데렐라가 돼 황제에게 시집온 명랑 발랄 뮤지컬 배우가 궁의 절대 권력과 맞서 싸우다가 대왕대비 살인사건을 계기로 황실을 무너뜨리고 진정한 사랑과 행복을 찾는 이야기다.

극 중 이엘리야가 맡은 '민유라'는 황실의 비서팀장으로, 완벽한 일 처리와 빠른 상황 판단력을 선보이며 황제 이혁(신성록 분)의 두터운 신임을 받는 인물. 뿐만 아니라, 이혁의 어머니인 태후와의 대립각을 세우며 극에 팽팽한 긴장감을 형성할 예정이다.

이엘리야는 그동안 다양한 작품 속에서 섬세한 표현력으로 긴장감 넘치는 악역 연기를 선보였을 뿐만 아니라, 인간적인 매력으로 보는 이들의 공감을 이끌어내는 등 스펙트럼 넓은 연기력을 입증해왔다. 이에 이엘리야가 김순옥 작가의 작품 에서 매력적인 악녀 '민유라'를 만나 어떤 시너지를 펼칠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이엘리야가 출연을 확정 지은 SBS 새 수목드라마 은 '흉부외과' 후속으로 오는 11월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킹콩 by 스타쉽]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