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창궐' 장동건 "얼굴 망가뜨리려고 해도 안 망가져" 셀프 칭찬

최종편집 : 2018-10-17 16:51:59

조회 : 702

>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장동건이 자신의 남다른 외모를 스스로 칭찬해 웃음을 자아냈다.

17일 오후 서울 송파구 월드타워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영화 '창궐' 언론 시사회에 참석한 장동건은 "영화가 완성본으로 보니 시나리오보다 더 재밌게 나온 거 같다"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극 중에서 얼굴이 여러 번 망가지는 장면을 연기한 것과 관련해서는 "현장에서 준비하는 과정에서 익숙해지다 보니까 더욱 하고 싶은 생각도 들었다. 그런데 완성된 영화를 보니까 망가지려고 해도 잘 안 망가지더라. 여기까지만 말하겠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미지

'창궐'은 산 자도 죽은 자도 아닌 '야귀(夜鬼)'가 창궐한 세상, 위기의 조선으로 돌아온 왕자 '이청'(현빈)과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절대악 '김자준'(장동건)의 혈투를 그린 액션블록버스터로 오는 10월 25일 개봉한다.

ebada@sbs.co.kr

<사진 = 백승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