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CL, 블랙아이드피스와 작업한 ‘Dopeness’ 오늘(26일) 공개

최종편집 : 2018-10-26 18:18:53

조회 : 570

>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가수 CL(씨엘)과 블랙아이드피스가 협업한 곡 'Dopeness'가 26일 0시(미국시간)에 공개됐다.

26일 YG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CL과 블랙아이드피스가 함께 작업한 곡 'Dopeness'는 블랙아이드피스의 Will.i.am이 프로듀싱 했으며 CL과 Will.i.am, Taboo, Apl.de.ap이 작업에 참여했다. CL은 이번 신곡 작업에 직접 참여하며 글로벌 아티스트로서 면모를 보였다.

이번 신곡은 총 12개의 트랙이 실린 블랙아이드피스의 새 앨범 'Masters of the Sun'에 6번 트랙으로 실렸다. CL은 'Dopeness'의 주요 부분을 소화했을 뿐 아니라 솔로 래핑 파트까지 맡았다. 영어로 현란하게 랩을 구사하며 블랙아이드피스와 자연스럽게 호흡했다.

이미지

CL과 블랙아이드피스의 만남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CL은 지난 2013년 블랙아이드피스의 Will.i.am의 솔로곡인 'Gettin' Dumb'에 참여한 바 있다. 또 2011년 블랙아이드피스와 Mnet Asian Music Awards (MAMA)에서 무대를 함께 꾸몄고 2017년 일본에서 열린 Summer Sonic Festival에서도 함께 협업해 끈끈한 우정을 이어왔다. 여러 번 협업하며 시너지를 보여온 두 아티스트가 이번 신곡에서도 확실한 케미를 보여줬다.

지난 2014년 솔로 아티스트로서 미국진출을 선언한 씨엘은 2015년 세계적인 DJ 디플로의 싱글 '닥터 페퍼(Doctor Pepper)'에 피처링으로 참여하고 '헬로비치스' 를 공개하며 글로벌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당시 미국 빌보드, FUSE TV, 콤플렉스, 틴 보그를 비롯해 영국 더 가디언, 하이프트랙 등 유수의 외신은 CL의 미국 데뷔에 대해 집중 조명했다.

CL은 2016년 8월 18일 싱글 'LIFTED'를 발매하고 빌보드 'THE HOT 100'에 당당히 이름을 올리며 한국 여성 솔로 가수로서 새로운 발자취를 남겼다. 또한 CL은 애플뮤직의 'New Artist of the Week'에 선정되는 등 글로벌 시장에서 비상한 주목을 받았다. 같은 해 9개 도시 북미 투어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치기도 했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