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 유민주, 10일 결혼 "사랑 나누며 살 것"

최종편집 : 2018-11-07 17:09:24

조회수 : 812

'마리텔' 유민주, 10일 결혼 "사랑 나누며 살 것"  기본이미지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파티시에 유민주(38)가 오는 10일 결혼한다. 

유민주는 7일 자신의 SNS에  "제가 크게 유명한 사람이라고 생각하지 못하고 평범하게 일하며 조용히 준비하고 있었는데 오늘 출근 후 결혼 기사가 먼저 올라갔다"며 수줍게 운을 뗐다. 

이어 "결혼을 코앞에 두고도 오늘도 평범하게 일을 하고 있어서..미리 좋은 소식을 많은 분들께 전해드리지 못했다"며 "그동안 조용히 지켜주시고 기다려주신 지인분들 가족들 친구들 언니 동생들 고맙습니다. 이번주말, 토요일 제가 부끄럽지만 참 좋은 분과 결혼을 해요. 많은 축하 보내주시면 그만큼 사랑나누면서 더 채워가고 나눠가며 살아갈게요"라고 덧분였다. 

또한 "세상에서 가장 바쁘게 일만하는 제게 한장이라도 이 소중한 날 고운 사진 예쁜 모습 남겨야 한다고 일터 밖으로 이끌어준 부자 언니, 그리고 많은 대표님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며 지인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유민주의 예비 신랑은 교육계에 종사하는 일반인으로 알려졌다. 결혼식은 오는 10일 서울 모처에서 열릴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