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불청' 양수경 "박선영♥임재욱, 갈수록 비슷해져"…사랑을 하면 닮는다?

최종편집 : 2018-11-13 23:45:22

조회 : 1078

>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박선영과 임재욱의 핑크빛 모드는 리얼? 

13일 방송된 SBS (이하 '불청')에서는 가수 양수경이 후발대로 합류했다. 

이날 방송에서 양수경은 자신을 만나고 싶었다는 이경진을 위해 청춘들을 찾아왔다. 이경진, 박선영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던 양수경은 대뜸 임재욱을 언급했다. 

양수경은 박선영에게 "넌 그런데 왜 갈수록 재욱이 눈이랑 비슷해지냐"라고 지적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박선영은 "언니 무슨 말이냐. 내 눈이 더 크다"라고 변명했다. 

이경진은 "얘네 사장 말하는 거냐. 그러게 사장하고 잘 어울리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소속사 사장인 가수 임재욱과 계속해서 러브라인을 형성하고 있는 박선영은 부끄러운지 금세 자리를 떴다. 

이에 이경진은 "그런데 남자가 적극적이어야만 된다. 사랑에 미련을 가지 마라"며 경험에서 우러나온 사랑에 대한 조언을 해 눈길을 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