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로채널’ 최민수 작업실 최초공개, 특별한 취미 '디오라마' 소개

최종편집 : 2018-12-07 00:02:59

조회수 : 3388

‘가로채널’ 최민수 작업실 최초공개, 특별한 취미 '디오라마' 소개  기본이미지

이미지

[SBS 연예뉴스 | 조연희 에디터] 최민수가 자신의 작업실을 공개했다.

6일 밤 방송된 SBS '가로채!널'(이하 )에서는 배우 최민수가 특유의 카리스마를 자랑하며 등장했다.

최민수는 제작진의 개인 크리에이터 설명에 “나 그런 거 못합니다”라며 난색을 표했다. 그러나 이내 평소 취미인 '디오라마'를 공개하며 자신의 채널 소스를 확정지었다.

최민수는 자신의 취미인 디오라마를 생각하며 한층 밝아진 표정을 선보였다. 이어 시청자에 <그것만이 내 세상>이라고 채널 이름을 짓고 “디오라마에 요즘 꽂혀있다”며 첫 인사를 건넸다.

디오라마는 축소모형을 만드는 작업으로, 실제와 똑같이 초소형 크기로 모형을 만드는 최민수의 취미였다. 이에 최민수는 카메라를 들고 자신의 작업실로 이끌었다.

최민수는 작업실 한 편에 마련된 가죽공방을 공개하며 직접 만든 가죽자켓까지 자랑했다. 또한 자신의 취향이 담긴 인테리어까지 소개했다.

최민수는 자신이 직접 만든 디오라마 작품들까지 공개했다. 또한 최민수는 볼펜보다 작은 크기의 모형들이 모여 있는 상상의 집 모형부터 바이크 모형까지 직접 만든 디오라마를 자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