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한혜진, 시큰둥한 리액션 탓 때 아닌 ‘결별설’

최종편집 : 2018-12-09 10:00:57

조회수 : 14936

전현무-한혜진, 시큰둥한 리액션 탓 때 아닌 ‘결별설’  기본이미지

이미지

[SBS 연예뉴스 l 강경윤 기자] 공개 연인 전현무와 한혜진이 때 아닌 결별설에 휘말렸다.

지난 7일 방송된 '나혼자 산다'에서 두 사람의 분위기가 서먹했다는 시청자들의 반응이 이어지며 "혹시 두 사람이 결별한 게 아니냐."는 말이 나오기 시작한 것.

이날 방송에서 전현무와 한혜진 등은 헨리와 아버지가 올드팝을 부르는 장면을 함께 시청했다. 이에 전현무가 흥겹게 노래를 따라 부르자 다른 무지개 회원들은 박장대소한 반면, 한혜진이 시큰둥한 모습을 보이자 시청자들은 "두 사람이 다툰 것 같다."고 의심했다.

이미지

하지만 방송 리액션으로 두 사람의 감정을 추측하는 건 확대해석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특히 전현무는 지난 10월 '나혼자 산다'에서 한혜진의 리액션과 두 사람의 관계는 관련이 없다고 직접 언급하기도 한 바 있다.

당시 전현무는 "과거 한 방송에서 '나 혼자 산다'로 매주 촬영을 하는데, 한혜진 씨가 나와 싸우면 잘 안 웃어준다는 말을 했다. 그 말을 하기 전에는 네티즌들이 '둘이 싸웠나' 추측만 하고 있었는데 그 말로 예전 거까지 싸운 걸로 됐다."면서 "이제는 다퉈도 오히려 한혜진 씨가 리액션을 더 잘해준다."고 설명하기도 했다.

전현무와 한혜진은 지난 2월 열애를 공식 인정한 바 있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