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지웅 암투병 소식에 유세윤 공개응원 "우리 형, 빨리 서핑가자"

최종편집 : 2018-12-13 09:12:20

조회수 : 3595

허지웅 암투병 소식에 유세윤 공개응원 "우리 형, 빨리 서핑가자"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개그맨 유세윤이 암투병 사실을 고백한 허지웅 작가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유세윤은 지난 12일 자신의 SNS를 통해 암 투병 중인 허지웅의 완쾌를 빌었다. 그는 허지웅과 촬영한 사진들을 게재하면서 "형아 잘 버티어서 빨리 또 같이 쇼핑하고 서핑 가자."라는 글로 허지웅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유세윤은 "마음이 따뜻한 형. 늘 배려해주는 형. 날 공감해주는 형. 우리 형아 힘내"라는 응원도 덧붙였다.

지난 12일 허지웅은 혈액암의 한 종류인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았다고 고백했다.

허지웅은 "붓기와 무기력증이 생긴 지 좀 되었는데 미처 큰 병의 징조라고는 생각하지 못했다. 그나마 다행인 건 미리 약속된 일정들을 모두 책임지고 마무리할 수 있었다는 점"이라면서 "잘 버텨내고 이겨내겠다."고 의지를 드러냈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