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이 조합 뜬금없잖아"....치타♥남연우, 부러움 산 깜짝 연애

최종편집 : 2018-12-19 10:19:37

조회 : 6099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래퍼 치타와 배우 남연우가 열애 중임을 밝힌 가운데 지인들과 함께 찍은 사진이 공개됐다.

뮤지컬 배우 김남호는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뭐야 이 조합 너무 뜬금없잖아"라며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김남호가 홍석천과 치타, 남연우와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습이었다.

김남호는 "15년 된 소중한 친구 남연우, 홍석천 브로, 평소 너무 좋아했던 걸크러쉬 뿜뿜 치타"라고 소개하며 "요즘엔 유쾌한 사람들만 만나게 되는 듯"이라는 글을 덧붙였다. 두 사람의 연애에 놀라운 반응을 보이면서도 진심으로 축하해주는 모습이었다.

치타와 남연우의 열애는 지난 18일 한 매체의 보도로 불거졌다. 양측은 조심스럽게 연애 사실을 인정했다.

치타의 남자친구로 화제를 모은 남연우는 2010년 영화 '진심을 말하다'로 데뷔해 '용의자X', '가시꽃', '캐치미', '챔피언' 등에 출연한 개성파 배우다. 2017년에는 영화 '분장'을 연출하며 감독으로도 데뷔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