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SBS 연예대상' 대상 이승기 "주말 버라이어티 남다른 의미"…예능 사부 강호동에 '감사'

기사 출고 : 2018-12-29 01:14:34

조회 : 1373

연예대상

[SBS 연예뉴스 | 김효정 에디터] 이승기가 2018 SBS 연예대상의 주인공이 됐다.

28일 방송된 2018 'SBS 연예대상'에서 대상의 영광은 SBS 에서 활약한 이승기는 이날 최고의 영광인 대상을 수상했다.

이승기는 이름이 호명되자 우선 동료 한 사람 한 사람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며 인사를 했다.

대상을 수상한 이승기는 "놀라서 심장이 빨리 뛰고 갑자기 속이 울렁거려서 뭐라고 말을 해야 할지 모르겠다. 막연하게 어렸을 때 꿈꾸던 큰 상을 받으니까 꿈은 꾸는 순간이 가장 설레는 것 같다. 대상이라는 무개를 느끼니까 굉장히 복잡한 감정이 지나가는 것 같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승기는 "먼저 이 상은 제 능력으로 받는 상이이라는 것을 느끼고 있다. 앞에 계시는 기라성 같은 선배님들과 TV로 보고 계실 강호동 선배님, 그분들 곁에서 배우면서 같이 방송하면서 배운 것들이 저에게 많은 굳은살이 배게 해주지 않았나. 그 힘으로 여기까지 올 수 있지 않았나 싶다"라고 선배들에게 감사함을 전했다.

또한 이승기는 "이 상은 집사부일체에 출연해주셨던 사부님들의 연륜과 삶의 철학, 신념이 모두 담겨서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주셨기 때문에 그 무게가 담겨있는 상이라 더 의미 있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승기는 "단독 대상이 처음이라서 연말연시니까 넓은 마음으로 수상소감을 여유롭게 들어주셨으면 좋겠다. 프로그램을 맡아준 제 동료이자 친구이자 존경하는 메인 PD 이세영 PD 너무 고맙다"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또한 그는 "저에게 주말 버라이어티는 남다른 의미이다. 시작한 지 1년도 되지 않아서 큰 사랑을 받게 된 것은 모두의 공인 것 같다"라며 "저는 인복이 많은 사람인 것 같다. 선배들과 동료들에게 모두 감사하다"라고 집사부일체 멤버들의 이름을 하나하나 거론했다.

이승기는 "제 최고의 인복인 후크 엔터테인먼트 김진영 대표님께 감사드리고 싶다. 아무것도 아니었던 고등학교 시절부터 저를 데려다가 가수로 데뷔시켜주시고 첫 예능을 시작할 때 겁이 많이 났다. 잘할 수 있을까 매번 좌절에 앞설 때 대표님께서 할 수 있다고 용기를 주셨다"라고 소속사 대표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고백했다.

마지막으로 이승기는 가족과 관계자들의 이름을 하나하나 언급하며 고마움을 전했다. 또한 그는 "저의 팬 아리엔 와있죠? 여러분들은 저의 연예인 존재의 이유다"라고 말해 팬들의 호응을 얻었다.

그리고 제 예능 사부는 강호동 선배님인지라 명언을 해야 한다는 압박이 든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이승기는 "去去去中知(거거거중지) 行行行裏覺(행행행리각)라는 말이 떠오른다. 집사부일체를 한다고 했을 때 많은 우려가 있었다. 내년 2019년에도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고 훌륭한 예능 선배님들이 도전했던 것처럼 저도 그 길을 따라서 안전한 길을 답습하지 않고 실패하더라도 뚜벅뚜벅 제 길을 가겠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