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스윙키즈' 박혜수, 5년 전 'K팝스타' 활약상…놀라운 가창력

기사 출고 : 2019-01-04 17:27:23

조회 : 2073


박혜수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영화 '스윙키즈'에서 활약한 신예 박혜수에 대한 관심이 높은 가운데 5년 전 'K팝스타' 방송분도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박혜수는 2014년 SBS 오디션 프로그램 'K팝스타4'로 방송에 데뷔했다. 고려대학교 국어국문학과에 재학 중인 '엄친딸'로 눈길을 끈 박혜수는 빼어난 가창력으로 심사위원 박진영, 양현석, 유희열의 관심을 받았다.

당시 박혜수는 "승부욕이 강하다. 공부할 때는 밖에 나가고 싶을까 봐 의자에 밧줄로 몸을 묶고 공부한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K팝스타'에서 선보인 린 '통화연결음', 리오나 루이스 'Better in time' 무대 등은 방송 직후 큰 화제를 모았다. 매력적인 목소리와 섬세한 감정 표현이 매력적이었다. 지금과 비교하면 통통하고 앳된 얼굴도 사랑스럽다.

박혜수는 최종 'TOP10' 진출에 실패해 캠퍼스로 돌아갔다. 그러나 또 다른 기회를 잡았다. 배우 전문 기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와 전속계약을 맺고 연기자로 변신한 것.

2015년 SBS 드라마 '용팔이'로 데뷔해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 얼굴을 알렸다.

배우 데뷔 이후에도 노래 실력을 간간히 뽐내왔다. '용팔이'를 비롯해 '후아유-학교 2015', '운빨로맨스'의 O.S.T에 참여했다. 2017년에는 '복면가왕'에 출연해 이하이의 '한숨' 등을 부르기도 했다.

ebada@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