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토', 4일 만에 1만 돌파 "2019년 근사하게 열었다"

최종편집 : 2019-01-08 08:34:53

조회수 : 95

'레토', 4일 만에 1만 돌파 "2019년 근사하게 열었다"  기본이미지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영화 '레토'가 개봉 4일 만에 전국 1만 관객을 돌파했다.

7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레토'는 이날 오후 전국 1만 1,142명의 누적 관객 수를 기록했다.

'레토'는 꿈꾸는 대로 사는 뮤지션 빅토르 최의 젊음만으로 벅차고 뜨거웠던 날들을 담은 작품이다. 지난 5월 폐막한 제71회 칸국제영화제 경쟁 부문에 진출해 호평받은 수작이다. 한국계 독일 배우 유태오가 러시아의 전설적인 가수 '빅토르 최'로 분해 열연을 펼쳤다.

지난 3일 개봉한 영화는 "2019년 첫 영화를 훌륭한 영화로 시작하게 돼 기쁘다", "영화가 끝나도 자리에서 일어나지 못했다" 등의 호평 후기가 SNS에 퍼지며 예비 관객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주연 배우 유태오는 관객과의 대화, 무대인사 등에 참여하며 영화 알리기에 나섰다.

ebada@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