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석희, 성폭행 피해에 국민적 공분…"엄정 수사와 처벌 원해" 청원

최종편집 : 2019-01-09 08:25:03

조회수 : 19366

심석희, 성폭행 피해에 국민적 공분…"엄정 수사와 처벌 원해" 청원  기본이미지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쇼트트랙 국가대표 심석희가 조재범 전 대표팀 코치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추가 고소한 사실이 알려져 충격을 전한 가운데 엄정한 수사와 강력 처벌을 요구하는 국민 청원이 올라왔다.

8일 'SBS 8뉴스'의 단독 보도 후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에는 '심석희 선수 성폭행 사건 엄정한 수사 및 조재범의 강력한 처벌 부탁드립니다'라는 제목의 청원이 게재됐다. 국민적 공분이 일어난 사안인 만큼 빠른 속도로 참여 인원이 늘고 있다.

이미지

지난 8일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심석희는 지난달 17일 수원지법에서 열린 조 전 코치의 상습상해 및 재물손괴 사건 항소심 2차 공판에 증인으로 출석한 당일 조 전 코치에 대한 고소장을 경찰에 제출했다. 해당 고소장에는 심석희가 2014년 여름부터 조 전 코치에게 수차례 성폭행과 강제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내용이 담겼다. 당시 심석희는 만 17살의 고등학교 2학년이었다.

심석희에 따르면 성폭행은 2018평창동계올림픽 개막 2달여 전까지 계속됐다. 국제대회를 전후로 집중 훈련을 하던 기간에도 피해를 봤다고 주장했다.

조 전 코치는 심석희 선수 등을 폭행한 혐의로 지난해 9월 징역 10월을 선고받고 구치소에 수감 중이다. 조 전 코치의 변호사는 조 전 코치가 성폭행 혐의는 전혀 말도 안 된다며 관련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다고 전했다.

세계 랭킹 1위를 달리며 전 세계의 주목을 받았던 국가대표 선수에게 닥친 비극은 너무나 충격적이라 많은 팬들을 안타깝게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