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총 든 핏빛 사제"…'열혈사제', 김남길 포스터 공개 '강렬'

최종편집 : 2019-02-01 21:35:00

조회수 : 785

"권총 든 핏빛 사제"…'열혈사제', 김남길 포스터 공개 '강렬'  기본이미지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의 강렬한 티저 포스터가 공개됐다.

SBS 금토드라마의 첫 번째 주자 (극본 박재범, 연출 이명우)가 오는 15일 금요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열혈사제'는 다혈질 가톨릭 사제와 바보 형사가 살인 사건으로 만나 어영부영 공조수사를 시작하는 익스트림 코믹 수사극. 그동안 봐왔던 사제물과는 전혀 다른 색깔의 드라마를 예고하며 기대를 높이고 있다.

1일 공개된 의 티저 포스터는 강렬한 아우라를 발산하는 비주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새하얀 로만 칼라에 흩뿌려진 새빨간 피, 그리고 총을 들고 있는 한 남자의 모습이 포스터를 가득 채우고 있다. 이처럼 포스터만으로도 심상치 않은 비주얼은 드라마 '열혈사제'에 대한 궁금증을 갖게 만든다.

특히 얼굴을 완전히 드러내지 않은 김남길은 그 존재감만으로도 임팩트를 선사한다. 살짝 보이는 미소만으로도 강력한 포스를 내뿜는다. 김남길은 에서 다혈질 가톨릭 사제 김해일로 분한다. 보통 '사제'라고 생각하면 떠오르는 이미지를 완전히 뒤엎는, 까칠하고 거침없는 사제의 모습을 선보일 전망이다.

측은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이날 공개한 첫 번째 티저 포스터 외 또 다른 2개의 티저 포스터를 네이버 포스트를 통해 2일과 3일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이어 김남길, 김성균, 이하늬, 고준의 각기 다른 매력이 담긴 캐릭터 포스터도 공개한다.

한편 는 '굿닥터', '김과장', '신의퀴즈' 등 탄탄한 집필력을 자랑하며 대중과 매니아층을 사로잡은 박재범 작가와 '펀치', '귓속말' 등에서 탁월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이명우 PD가 의기투합한 기대작으로, 김남길, 김성균, 이하늬, 고준 등이 출연한다. 오는 15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삼화네트웍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