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리2' 임수향X손담비, 영혼까지 내려 놓은 '극한 웃음대결'

최종편집 : 2019-03-08 16:06:14

조회수 : 181

'미추리2' 임수향X손담비, 영혼까지 내려 놓은 '극한 웃음대결'  기본이미지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임수향과 손담비가 극한 웃음 대결에 나선다.

8일 방송될 SBS 시즌2 (이하 '미추리2')에서는 임수향과 손담비의 앞뒤 가리지 않는 몸개그 퍼레이드가 공개된다.

앞서 진행된 녹화 당시, 임수향과 손담비는 주어진 초성을 보고 단어와 함께 어울리는 동작을 해야 하는 '액션 훈민정음' 게임이 시작되자 양보 없는 '충격 비주얼'을 선보이며 힌트 도구 획득에 열정을 불태웠다.

임수향은 동물의 섬세한 특징을 살려 '자라', '뱀' 등을 표현해 '동물 모사 일인자'의 자리를 당당히 차지했다. 또한, 그녀는 얼굴에 수염을 그린 뒤 '프레디 머큐리'로 변신해 강력한 에너지로 유재석의 호응을 유도하며 좌중을 압도했다.

이에 손담비는 승부욕에 못 이겨 매직을 이용한 특수 분장에 소품까지 제작한 후 '이봉주' 전 마라톤 선수를 표현해 '딩동댕'이 울릴 때까지 방 안을 달렸다. 몸을 사리지 않는 그녀의 활약에 현장은 그야말로 웃음으로 초토화됐다.

임수향과 손담비가 펼친 품격 있는(?) 몸 개그의 향연은 8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