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영석 PD "정유미 관련 악성 루머…가족들에게 미안했다"

최종편집 : 2019-03-13 08:03:11

조회수 : 2984

나영석 PD "정유미 관련 악성 루머…가족들에게 미안했다"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나영석 PD가 정유미와의 악성루머에 대해 입을 열었다.

12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의 한 호텔에서 진행된 tvN 새 예능프로그램 '스페인 하숙'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나영석 PD는 공개 석상에서 처음으로 자신과 정유미를 둘러싼 불륜설 루머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나 PD는 "되게 억울했다. 심려 끼치게 해서 가족들에게 미안했다."면서 "그런 일이 없었다고 증명하기 위해 누군가를 고소해야 하는 게 기쁜 일만은 아니었다."고 심경을 토로했다.

그러면서 "변호사와 언론 보도를 통해 몇몇 분들이 검찰 송치됐다고 들었는데, '다 잡았다' 이런 느낌은 아니었다. 그들이 (루머를) 올렸다고 해서 가장 큰 죄를 지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나영석 PD는 정유미가 불륜 사이라는 허위사실이 온라인상에서 확산되자 수사기관에 유포자를 잡아달라고 수사를 의뢰했다. 경찰은 지난달 나 PD와 정유미 사이 불륜설을 작성·유포한 혐의(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로 방송작가 등 9명을 검찰에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

이 사건과 관련해 나영석 PD는 "현재 우리 사회에 이런 일이 너무 많다. 그 이야기가 퍼지고 퍼지게 된 것에는 모두가 공범이라고 생각한다. 그렇다고 일반인 분들을 욕하는 건 아니다."고 의견을 밝혔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