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봄 뉴스 개편 #김민형 투입 #24시간 라이브 #심층 코너 강화

최종편집 : 2019-03-14 12:34:19

조회수 : 379

SBS, 봄 뉴스 개편 #김민형 투입 #24시간 라이브 #심층 코너 강화  기본이미지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SBS가 봄 뉴스 개편을 통해 새로운 도전을 시작한다. 주말 메인뉴스에 새로운 앵커로 김민형 아나운서를 투입하고, 24시간 유튜브 라이브 서비스를 시작하는 등 변화에 나선다.

# 24시간 유튜브 라이브 시작, '8뉴스' 앵커 전진 배치

숨 가쁘게 바뀌는 콘텐츠 서비스 시장의 흐름에 맞춰 SBS 보도 역시 변신을 꾀한다. 예고 없이 발생하는 크고 작은 이슈와 중요한 정보들을 신속하고 명확하게 전달하고 이를 시청자와 공감하기 위해 4월 중, 24시간 유튜브 정규 라이브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를 위해 SBS '8뉴스' 앵커들이 유튜브 채널 전면에 나선다. '8뉴스' 메인 앵커 김현우, 최혜림과 '주말 8뉴스' 김범주, 김민형 앵커가 유튜브 전용 프로그램을 통해 TV 방송과는 다른 차별화된 콘텐츠로 시청자에 한 걸음 더 다가선다.

유튜브는 이미 2030세대는 물론 40대에게도 동영상 콘텐츠 제1의 소비 플랫폼이 됐다. SBS 뉴스는 '8뉴스'와 '비디오머그', '스브스뉴스' 등을 통해 이미 유튜브 내에서 100만이 훌쩍 넘는 구독자를 확보하고 있다. 대한민국 페이스북 최강 뉴스 페이지 경험을 되살려 2019년에는 최강 유튜브 뉴스 채널에 도전한다. 보다 만족스러운 서비스를 위해 동영상 제작능력을 한층 업그레이드하는 한편, 뉴미디어 전용 스튜디오를 제작 중이다.

이미지

# 새 얼굴 김민형 아나운서, 주말 뉴스 앵커 투입

지난해 동시간대 주말 메인뉴스 시청률에서 압도적 1위를 기록했던 SBS '8뉴스'는 새로운 도전을 위해 주말 뉴스 앵커를 교체한다. 보다 젊고, 참신한 뉴스를 만들 최적임자를 뽑기 위해 단행한 사내 오디션에서 최종 결정된 새 얼굴은, SBS 신입 아나운서 김민형이다.

20~30대의 정서를 잘 알고 있는 김민형 아나운서는 '주말 SBS 8뉴스'의 앵커로서 과감하고 새로운 변화를 이끌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 심층성+현장성 강화.. 한층 깊어진 뉴스

연초부터 스포츠 성폭력, 국회의원 이해충돌, 연예인들의 추악한 단톡방 속 디지털 성범죄 등 우리 사회를 흔드는 굵직한 보도를 이어가고 있는 SBS '8뉴스'. 봄 개편부터는 심층 코너를 강화해 세련되면서도 강한 뉴스 브랜드 이미지를 확대한다.

SBS '8뉴스'의 대표 브랜드가 된 탐사리포트 '끝까지 판다'를 비롯해 새롭게 선보인 이슈리포트 '깊이 있게 본다', 현장리포트 '거침없이 간다', 그리고 시청자 제보에 더 귀 기울이는 '제보가 왔습니다' 코너의 정체성과 브랜딩을 강화할 예정이다.

이런 변화를 통해 SBS는 TV 실시간 시청자뿐 아니라 인터넷으로 뉴스를 소비하는 계층을 위해서도 다양한 뉴스 전달 창구를 확보해 '꼭 알아야 할 심층 뉴스'가 뉴스 소비자에게 알기 쉽게 전달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