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존 중단자 속출"…'정글' 병만족, 사상 초유의 위기

최종편집 : 2019-03-15 17:35:01

조회수 : 590

"생존 중단자 속출"…'정글' 병만족, 사상 초유의 위기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병만족이 사상 초유의 위기 상황에 직면한다.

오는 16일 방송될 SBS 에서는 위기 상황에 빠지는 병만족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앞서 진행된 촬영 당시, 생존을 하며 배고픔에 시달리던 병만족은 사냥에 나섰다. 그 순간 함께 사냥에 나섰던 헬로비너스 나라가 심상치 않은 모습을 보였다. 지난밤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오랜 시간 바닷물에 맨발을 담갔던 나라는 그 여파로 인해 저체온증과 어지럼증을 호소했다. 결국 나라는 팀 닥터의 의견에 따라 생존을 중단하는 상황에 처하게 됐다.

그러나 시련은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거친 채텀의 자연 속에서 힘겨운 석기 생존을 한 탓인지 나라에 이어 두 명의 병만족이 차례로 이상 증세를 보인 것. 결국 이 두 사람마저 생존 중단의 위기에 처하게 됐다.

생존 중단자가 속출하면서 남은 병만족은 네 명 뿐이었다. 이대로는 생존 자체가 가능할지도 미지수인 상황에서 병만족이 이 위기를 어떻게 극복했을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정글 사상 초유의 위기에 놓인 병만족의 진퇴양난 생존기는 16일 밤 9시 방송될 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