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치' 권율, 박훈 목덜미 잡고 분노…공조 결렬되나

최종편집 : 2019-03-26 14:14:48

조회수 : 523

'해치' 권율, 박훈 목덜미 잡고 분노…공조 결렬되나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권율이 박훈의 목덜미를 잡는 일촉즉발 투샷이 포착됐다. '왕세제' 정일우와 함께 절친한 벗이었던 두 사람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이 고조된다.

SBS 월화드라마 (극본 김이영, 연출 이용석) 측은 26일 방송을 앞두고, 권율(박문수 역)-박훈(달문 역)의 불꽃 튀는 신경전을 예고하는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 권율은 분노에 찬 원망 어린 시선으로 박훈을 응시하고 있고, 박훈은 그런 권율의 시선을 묵묵히 견디고 있다. 두 사람은 서로의 눈빛을 피하지 않은 채 서늘한 시선을 마주하며 찌릿한 스파크를 튀기고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권율은 박훈의 목덜미를 잡은 채 벽으로 밀치고 있는데, 평소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던 그가 잔뜩 흥분해있어 두 사람의 공조 관계가 결렬되는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지난 방송에서 박훈은 '첫사랑' 배정화(천윤영 역)와의 재회에 흔들리는 모습을 보여 정일우(연잉군 이금 역)-권율-고아라(여지 역)-박훈의 공조 관계가 위태로워지는 것은 아닌지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시켰다. 급기야 박훈은 정문성(밀풍군 역)의 동태를 파악해달라는 정일우에게 거짓을 고하는 등 박훈의 수상쩍은 움직임이 향후 펼쳐질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제작진은 "오늘(26일) 방송에서 권율은 박훈의 계속되는 돌발 행동에 분노를 폭발시킨다"라며 "네 사람의 공조 관계가 어떻게 흘러갈지, 박훈에게 숨겨진 계획이 있을지 예측할 수 없는 전개로 시청자들에게 심장 쫄깃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니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권율-박훈의 불꽃 스파크를 튀긴 강렬한 대립 장면이 담길 는 26일 밤 10시 27, 28회가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