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병마와 싸우던 친동생 잃은 배우 이화선이 남긴 글

최종편집 : 2019-04-28 14:19:14

조회 : 4376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배우 이화선이 친동생을 잃었다.

26일 동생을 잃은 이화선은 "내 하나뿐인, 너무나도 사랑하는 동생이 하나님 곁으로 갔다. 누구보다 밝고 꽃같이 예쁜 그녀(동생)가 봄날 벚꽃처럼 하늘로 날아갔다."며 복받치는 슬픔을 글에 담았다.

이화선은 동생의 부고를 알리면서 "기도해주시고 가는 길 함께해달라."고 당부했다.

이화선의 여동생 이화진 씨는 지난 3년 간 췌장암으로 투병 생활을 하다가 결국 사망한 것으로 전해졌다. 생전 이화진 씨는 유튜브 방송을 운영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빈소는 경기도 의료원 파주병원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28일 예정이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