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슈퍼주니어 측 "이번 완전체 활동에서 강인-성민은 빠진다"

최종편집 : 2019-06-03 14:22:56

조회 : 280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올해 완전체 활동을 예고한 그룹 슈퍼주니어 측이 "이번 활동에서 강인과 성민은 빠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3일 Label SJ 측 관계자는 "올 하반기 예정되어 있는 슈퍼주니어 완전체 활동은 멤버들과의 논의 끝에 이특, 희철, 예성, 신동, 시원, 은혁, 동해, 려욱, 규현 9인이 참여하는 것으로 결정됐다."고 설명했다.

앞서 팬 기만 논란에 휘말렸던 슈퍼주니어 성민,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일으킨 강인이 슈퍼주니어 완전체 활동으로 복귀할지 귀추가 주목됐다. 일각에서는 두 사람이 합류할 시 팬들이 '보이콧'을 해야 한다는 반응까지 나왔다.

이에 Label SJ 측은 "강인과 성민은 팀 활동에 참여하지 않을 예정이며, 향후 별도의 개인 활동으로 인사드릴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슈퍼주니어의 9집 컴백 시기는 조율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