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알고 보면 더 재미있다"…'닥터탐정', 인물관계도 공개

최종편집 : 2019-07-04 15:44:52

조회 : 546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SBS 새 수목드라마 (극본 송윤희, 연출 박준우)의 인물관계도가 공개됐다.

오는 17일 첫 방송을 앞둔 은 산업현장의 사회 부조리를 통쾌하게 해결하는 닥터탐정들의 활약을 담은 '사회고발 메디컬 수사극'이다. '그것이 알고싶다' 박준우 PD가 연출하는 사회 고발 드라마로 차별화된 리얼함과 디테일이 담긴 박진감 넘치는 작품이 탄생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이 가운데 4일 제작진이 공개한 인물관계도를 살펴보면, 극 중 미확진질환센터 UDC와 무소불위 권력의 재벌그룹 TL이 팽팽하게 대립하고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이런 대립 관계의 중심에 위치하고 있는 인물은 주인공인 도중은(박진희 분). 직업환경의학 전문의인 그는 천재적인 기억력과 추리력을 바탕으로 UDC와 함께 산업 재해의 원인을 파헤칠 예정이다. UDC의 수석연구원이자 천부적인 감각을 지닌 닥터 허민기(봉태규 분), UDC의 창시자이자 소장인 '워커홀릭' 공일순(박지영 분)을 비롯, 개성만점 캐릭터들이 다채로운 케미를 선보일 전망이다.

도중은과 적대관계로 표시된 TL그룹에는 '인간성이 배제된 자본의 얼굴' TL 회장 최곤(박근형 분)과, 3세 경영인의 길을 걷게 된 TL 황태자 최태영(이기우 분)이 속해있다. 특히 과거 부부 사이였던 도중은과 최태영은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어린 딸까지 두고 있어, TL그룹이 아이를 인질로 삼아 도중은을 쥐고 흔들 것을 예상케 한다.

과연 복잡하게 얽히고설킨 인물들의 관계가 앞으로 벌어질 사건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벌써부터 예비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제작진은 "다양한 배경과 성격을 지닌 캐릭터들이 서로 연대하고 대립하며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만들어갈 예정"이라며 "믿고 보는 배우들이 선보일 활약에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산업 현장의 은폐된 진실을 샅샅이 파헤칠 은 '절대그이' 후속으로 오는 17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