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철파엠' 오승윤 "'매직키드 마수리' 동기 정인선, 보고싶다"

최종편집 : 2019-07-08 10:02:33

조회 : 913

>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배우 오승윤이 '매직키드 마수리' 동기 정인선이 보고 싶다며 그리움을 드러냈다.

오승윤은 8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107.7MHz) 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아역배우 출신인 그는 어릴 적 KBS 어린이 드라마 '매직키드 마수리'로 얼굴을 알렸다. 당시 함께 드라마에 출연했던 FT아일랜드 이홍기, 정인선, 김희정과 "서로 바빠서 연락은 잘 못한다"는 그는, 그래도 "신기하게 그 친구들은 오랜만에 만나도 어색함이 없다"며 여전한 친분을 드러냈다.

가장 만나고 싶은 '매직키드 마수리' 멤버로 정인선을 꼽은 오승윤은 " 잘 보고 있다. 언제 한번 보자"라고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아역배우에서 이제는 건장한 청년으로 성장한 오승윤은 최근 MBC '호구의 연애'에 출연하며 윤선영과 러브라인을 형성했다. 윤선영과 따로 연락하며 지내냐는 질문에 오승윤은 "노코멘트 하겠다"라며 수줍어 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