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타짜3' 최유화, '제2의 김혜수' 될까…마돈나에 대한 기대감

최종편집 : 2019-07-10 14:45:19

조회 : 9521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영화 '타짜:원 아이드 잭'(이하 '타짜3')이 티저 예고편으로 베일을 벗은 가운데 여주인공 최유화에 대한 관심도 급증하고 있다.

10일 롯데엔터테인먼트는 '타짜3'의 추석 개봉을 고지하며 54초 분량의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전국을 뒤흔든 전설적인 타짜가 셋이 있었다. 전설적인 타짜 셋은 경상도의 짝귀, 전라도의 아귀 그리고 전국구의 원 아이드 잭이다."이라는 애꾸 역의 류승범의 내레이션을 시작으로 현란한 영상이 이어졌다.

이미지

일출(박정민)을 비롯해 까치(이광수), 영미(임지연), 권원장(권해효) 등의 주요 캐릭터가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그러나 여주인공으로 알려진 최유화는 모습은 보이지 않아 더욱 궁금증을 자극했다.

최유화는 이번 영화에서 마돈나로 분했다. '타자'(2006)의 정마담(김혜수)의 뒤를 잇는 매력적인 여성 캐릭터로 알려지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최유화는 영화 '비밀은 없다', '밀정', '최악의 하루' 등으로 주목받은 신예다. 이번 영화에서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타짜3'는 오는 9월 중 개봉한다.

ebada@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