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손정은 "김구라 정말 좋아했다"…마음 접은 이유는?

최종편집 : 2019-07-11 09:15:09

조회 : 11354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MBC 손정은 아나운서가 개그맨 김구라에게 호감을 느꼈지만 이내 접었던 이유에 대해 솔직히 고백했다.

10일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손 아나운서는 "김구라 씨를 정말 좋아했다."고 말을 꺼내 주위를 깜짝 놀라게 한 뒤 "하지만 2년 전 마음을 접었다. 지금은 좋아하지도 싫어하지도 않는다."며 냉담해진 반응을 보여 그 이유에 궁금증이 쏠렸다.

손 아나운서는 "MBC 지하 식당가가 있다. 거기서 김구라 씨를 우연히 만났다. 내가 정말 팬이라 '구라 오빠 안녕하세요. 커피 한잔 하실래요?'라고 물었다. 그런데 '내가 왜 너랑 커피를 마셔'라고 하더라. 사람들이 지나다니는데 너무 민망해서 표정관리가 잘 안됐다. 그때 이후로 마음을 접었다."라고 말해 김구라를 당황시켰다.

갑작스럽게 손 아나운서의 뒤늦은 고백을 들은 김구라는 "그렇게 말하진 않았다. '무슨 커피를 먹냐. 나중에 만나면 되지'라고 한 것"이라고 해명했고 손정은은 "거짓말이다."라고 맞서 웃음을 안겼다.

이날 '라디오스타'에서 손 아나운서는 그동안 보여주지 않았던 끼를 맘껏 드러냈다. 아나운서에서 배우로 영역을 확장하며 종횡무진 활약을 펼치는 손 아나운서는 이날 연기 열정을 선보이며 또 한 번 웃음을 선사했다.

손정은의 진지한 연기는 오히려 빅재미를 선사했다. 이에 남창희는 "소름 돋았다. 그냥 민망해서"라고 말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