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단독] 연예계 활동중단 이태임의 남편, 억대 주식사기 혐의 구속

최종편집 : 2019-07-23 11:00:59

조회 : 148159

이미지

[SBS 연예뉴스 |강경윤 기자] 배우 이태임(33)과 지난해 결혼한 남편 A씨(45)가 주식 사기에 가담한 혐의로 최근 구속됐다.

법조 및 주식 관계자들에 따르면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위반(사기)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가 지난 11일 서울고등법원에서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앞서 A씨는 2014년 경 B기업의 주주들에게 '주가 부양을 위해 시세조종을 해주겠다'며 그 대가로 거액을 편취한 혐의로, 지난해 3월 구속 기소된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지난해 12월 1심에서 징역 3년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아 구속을 면했지만, 2심 재판부는 검찰의 항소를 받아들여서 원심을 파기하고 A씨에게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했다.

이태임은 지난해 3월 돌연 활동 중단을 선언한 바 있다. 당시 이태임은 소속사와의 상의 없이 SNS에 '지난날 고통스럽고 힘들었다'는 글을 적어 은퇴를 갑작스럽게 발표했고, 곧이어 결혼과 임신 소식이 전해 그의 결혼 상대를 두고 여러 억측이 나왔다.

지난해 3월 경 이태임은 A씨 구속 기소를 전후해 심리적 부담을 느꼈고 이에 연예계 은퇴를 선언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6월 한 매체를 통해 임신 근황을 공개하기도 했던 이태임은 여전히 연예계 활동에 대한 의지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태임은 지난해 9월 출산한 이후 육아에 전념하고 있다.

ky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