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경찰, '프로듀스X101' 투표조작 의혹 관련 내사 착수

최종편집 : 2019-07-28 16:11:13

조회 : 280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수지 기자] 경찰이 '프로듀스X101'의 '투표 조작' 의혹과 관련해 내사에 착수했다.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27일 케이블 채널 Mnet으로부터 수사 의뢰를 받아 '프로듀스X101'투표 조작 의혹과 관련한 내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프로듀스X101'은 지난 19일 종영한 보이그룹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마지막 회 생방송 경연 후 출연자들의 최종 득표수 통계에서 동일한 표차가 반복된다는 주장이 나왔고, 프로그램은 투표 조작 의혹에 휩싸였다.

일부 팬들은 진상규명위원회를 조직하고 프로그램 제작진에 대한 고소, 고발을 예고했다.

Mnet은 26일 "논란이 발생한 후 자체 조사를 진행했으나 사실관계 파악에 한계가 있다고 판단해 공신력 있는 수사 기관에 수사를 의뢰하겠다"고 밝혔다.

bijou_822@naver.com, joy822@partner.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