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미우새' 한채영, 전유성에 캐스팅된 데뷔 일화 공개 "한국 놀러왔다가 우연히 전유성 만나"

최종편집 : 2019-08-11 21:45:24

조회 : 129

>
이미지


[SBS 연예뉴스 | 조연희 에디터] 한채영의 데뷔 계기가 밝혀졌다.

11일 밤 방송된 SBS (이하 '미우새')에서는 한채영이 전유성에 의해 캐스팅 된 사연을 공개했다.

이날 서장훈은 한채영에게 "캐스팅을 전유성 씨를 통해서 하게 됐다고 들었다"고 전했다. 그러자 한채영은 "맞다"며 그와의 첫 만남을 밝혔다.

한채영은 "고등학교 끝나고 친구들과 한국에 놀러 갔었다. 우연히 인사동에 있는 카페를 들어갔는데, 그 카페가 전유성 씨가 사장인 카페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신기해서 전유성 씨에게 사인을 받겠다고 했는데 그게 인연이 되어서 첫 매니저를 소개시켜주셨다"고 덧붙였다.

또한 한채영은 "다시 미국으로 돌아갈 생각이었는데 우연히 광고 계약을 하게 돼서 광고촬영을 했다. 근데 계속해서 미팅이 들어오더라. 몇 번 일을 하고 나니 연예계 일을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데뷔한 계기를 전했다.

이야기를 듣던 신동엽은 "혹시 돈 맛을 알게 돼서 그랬냐"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