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이수근X서장훈X다비치, '철파엠' 스페셜 DJ 출격…'김영철과 특급 의리'

최종편집 : 2019-08-14 17:48:43

조회 : 31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개그맨 이수근, 방송인 서장훈, 듀오 다비치가 김영철을 대신해 DJ로 나선다.

이수근, 서장훈, 다비치는 오는 19일부터 23일까지, 여름휴가로 잠시 자리를 비우는 김영철을 대신해 SBS 파워FM(107.7MHz) (이하 '철파엠')의 스페셜 DJ로 청취자를 만난다.

먼저 절정의 호흡을 자랑하는 다비치의 이해리-강민경은 19일, 21일, 23일 3일간 스페셜 DJ로 동반 출연한다. 다비치는 청취자들이 원하는 모닝콜을 들려주는 것은 물론, 고정 게스트 주시은 아나운서, 개그맨 권진영, 성우 박지윤, 정형석과 '철파엠'의 코너를 함께 진행한다.

20일 방송에는 각종 예능에서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이수근이 출연한다. 이수근은 후배 개그맨 박지선과 함께 개그 역사 속 빛났던 명장면들을 코믹하게 재현해 청취자들의 아침을 유쾌하게 채워줄 전망이다.

마지막으로 22일 방송에는 서장훈이 스페셜 DJ로 나선다. 좀처럼 라디오에서 보기 어려웠던 서장훈은 DJ 김영철과의 의리를 지키기 위해 처음으로 라디오 DJ에 도전하게 됐다. 그는 인생, 연애 등 청취자들의 다양한 고민에 대해 촌철살인 솔루션을 던지고, 정현두 금융교육전문가와 알기 쉬운 재테크 코너를 함께할 예정이다. 평소 성실한 재테크로 주목받았던 서장훈인 만큼 더욱 기대를 모은다.

스페셜 DJ 다비치, 이수근, 서장훈과 함께하는 '철파엠'은 매일 아침 7시부터 9시까지 방송되며, 인터넷 라디오 '고릴라'를 통해 보는 라디오로도 시청 가능하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