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집사부일체' 농구 대통령, 15년 만의 도전…멤버들 '감동'

최종편집 : 2019-08-18 11:05:18

조회 : 95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수지 기자] '농구 대통령' 사부가 15년 만에 농구공을 잡고 농구 부흥에 나선다.

18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되는 SBS 예능 프로그램 에서는 '농구 대통령' 사부가 15년 만에 농구공을 잡는 모습이 그려진다.

에 등장한 '농구 대통령' 사부는 멤버들에게 솔직한 심정을 토로했다. 그는 "집집마다 농구공이 하나씩 꼭 있던 시절이 있었는데 요즘에는 농구에 대한 관심이 떨어진 것 같아 아쉽다"고 속마음을 밝혔다.

어떻게 하면 농구에 대한 관심을 되살릴 수 있을지 고민하던 사부와 멤버들은 직접 거리로 나섰다. 사부는 진짜 대통령처럼(?) 시민들을 만나 이야기를 나누며 농구 활성화를 위해 노력했다.

그러던 중 사부는 "이대로는 안 되겠다. 내가 농구공을 다시 잡아보겠다"며 도전을 결심했다. 농구 부흥을 위해 무려 15년 만에 농구공을 다시 잡은 거다.

공원에서 만난 시민들과 사부의 후배들은 사부의 도전을 보기 위해 한 걸음에 달려왔다. 멤버들조차 "이게 가능한 도전이냐, 무리하시는 것 아니냐"라며 우려를 표했다. 그러나 사부는 "모양 빠지지 않겠다"라며 도전을 감행해 모두를 숨죽이게 했다.

bijou_822@naver.com, joy822@partner.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