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나쁜녀석들' 마동석, 장기용에게 감기 옮은 이유는?…○○○ 때문

최종편집 : 2019-09-03 17:03:38

조회 : 44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마동석과 장기용이 영화에서 뜻밖의 연기 호흡(?)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3일 오후 서울 용산 CGV에서 열린 영화 '나쁜녀석들:더 무비' 언론시사회에 참석한 장기용은 영화 속에서 보는 이들을 놀라게 한 마동석과의 인공호흡 신 장면에 대해 "생각보다 푹신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기용은 "그 장면 촬영을 앞두고 저와 마동석 선배는 가글을 세 번씩 했다. 그런데 제가 당시에 감기 걸렸었다. 그 상태에서 호흡이 섞이다 보니 동석 선배가 다음날 감기에 걸렸다고 하더라"라는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이미지

영화를 연출한 손용호 감독은 이날 해외 스케줄로 자리를 비운 마동석을 대신해 "촬영 당시에 마동석 씨가 '이게 뭐라고 이렇게 떨리냐'라는 말을 했다"라고 당시 상황을 전하기도 했다.

'나쁜 녀석들 : 더 무비'는 사상 초유의 호송차량 탈주 사건이 발생하고, 사라진 최악의 범죄자들을 잡기 위해 다시 한번 뭉친 나쁜 녀석들의 거침없는 활약을 그린 범죄 오락 액션이다. 지난 2014년 방송된 TV 드라마의 영화판으로 오는 11일 추석 연휴에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ebada@sbs.co.kr

<사진 = 백승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