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최희서, 9월 말 일반인과 결혼…"너무 좋아 코끝 찡해져"

최종편집 : 2019-09-06 14:15:14

조회 : 637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최희서가 오는 9월 말 결혼한다.

최희서는 6일 자신의 브런치를 통해 "가을이 오면 결혼을 한다. 저 결혼하고 싶었거든요."라며 "지난 두 달 동안 조용히, 정말 소리소문 없이 준비해왔으나 이제 슬슬 가까운 사람에게 알려야 할 때"라고 밝혔다.

최희서는 "결혼이란 이른 살면서 평생 가장 축하 받아야 할 일 중 하나다. 결혼한다니 너무 좋아서 코끝이 찡해지고 입꼬리에 경련이 일 정도"라고 인륜지대사를 앞둔 설레는 마음을 전했다.

이어 "결혼 이틀 전에는 '아워바디'라는 첫 주연작이 개봉을 한다"며 "이번 가을이, 그리고 결혼 후 맞이할 겨울이 무척이나 기대된다"고 글을 마무리했다.

'아워바디'는 오는 9월 26일 개봉한다. 최희서의 결혼식은 9월 28일인 것으로 알려졌다.

최희서는 지난 2009년 영화 '킹콩을 들다'로 데뷔했다. 오랜 무명 시절을 보내다가 2017년 영화 '박열'로 평단과 관객의 찬사를 받았다. 영화에서 박열의 아내 가네코 후미코 역을 열연한 끝에 청룡상 여우주연상, 부일영화상 여우주연상, 대종상 신인여우상과 여우주연상 등을 휩쓸었다.

현재는 MBC 예능프로그램 '선을 넘는 녀석들'에 출연 중이다.

ebada@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