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타짜:원 아이드 잭', 배우들 모두 현장에선 타짜였다

최종편집 : 2019-09-20 09:25:56

조회 : 65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감독 권오광)의 배우들의 치열한 연습 현장이 공개됐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인생을 바꿀 기회의 카드 '원 아이드 잭'을 받고 모인 타짜들이 목숨을 건 한판에 올인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지난 11일 개봉해 전국 200만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19일 공개된 스틸에는 '타짜: 원 아이드 잭'의 배우들이 쏟아부은 노력의 흔적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배우들은 캐릭터의 완성도를 위해 촬영장 안팎을 떠나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으며 노력을 쏟아부었다.

'도일출' 역할의 박정민은 완벽한 타짜로 변신하기 위해 포커 중계방송을 보고, 포커 소재 작품을 찾아보며 기본적인 룰부터 플레이어의 표정까지 세심하게 관찰했다.

또 그는 캐릭터의 감정을 관객들에게 고스란히 전하기 위해 같은 대사를 수십 번씩 연습했다. 박정민뿐만 아니라 다른 배우들도 수시로 감독과 의견을 나누고 대본이 너덜너덜해질 정도로 분석하며 열정을 불태웠다.

'타짜: 원 아이드 잭'은 전국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ebada@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