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황보라, '하정우 걷기학교' 실체 폭로 "10만보 걷고 죽는 줄" 폭소

최종편집 : 2019-10-10 08:35:15

조회 : 87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수지 기자] 배우 황보라가 '하정우의 걷기학교'의 실체를 폭로한다.

황보라는 9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종합 편성 채널 JTBC 예능 프로그램 '한끼줍쇼'에 정만식과 함께 출연해 서울 강북구 수유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황보라는 하정우가 교장으로 있는 '걷기학교'에 다니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이번에 10만보를 걸었다. 새벽 5시부터 다음 날 새벽 3시까지 걸었다"고 말해 좌중을 놀라게 했다.

이에 정만식은 "하정우가 전화해서 '뭐해 보라? 나와' 그럼 바로 걸어야 된다"고 폭로했다. 황보라는 눈치를 본 후 "억지로 나갔다. 10만보 걷는데 죽는 줄 알았다"라고 토로하며 '걷기학교'의 실체(?)를 실토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호동은 황보라의 남자친구 차현우에 대해 "남자친구가 배우 겸 영화 제작을 한다"고 설명했다. 이에 놀란 이경규는 황보라에게 "남편(?)이 영화 제작도 하냐?"라고 물었다. 강호동은 "아직 결혼을 안 했는데 남편이라고 해도 가만히 있는다"고 황보라를 놀렸고, 당황한 황보라는 "남편이라고 하지 말라"며 수줍어했다.

이날 황보라는 7년간 변함없는 사랑을 보여주고 있는 남자친구 차현우에게 진심 어린 마음을 고백하며 애정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사진=JTBC]

bijou_822@naver.com, joy822@partner.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