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미쓰에이' 지아, 뭐하나 했더니…태국 영화 출연

최종편집 : 2019-10-10 17:58:25

조회 : 27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걸그룹 미쓰에이 출신 지아가 태국 영화 '프렌드 존'에 특별 출연한다.

'프렌드 존'은 10년 동안 남사친으로 지낸 한 남자의 짝사랑을 그린 로맨틱 코미디 영화다. 극 중 지아는 바이펀 핌차녹(깅)의 남자친구인 제이슨 영(테드)의 음반 작업에 참여한 아시아 대표 가수 중 한 명으로 출연한다. 짧은 분량에도 개성 넘치는 연기를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지아는 2017년 미쓰에이 해체 이후 해외에서 활동해왔다. '프렌드 존'이 오는 30일 국내 개봉을 확정해 영화로 지아의 근황을 확인할 수 있게 됐다.

특별 출연뿐만 아니라 라오스,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다양한 국가의 아시아 가수들이 참여한 글로벌 OST에도 참여했다. 공개된 OST 영상은 현재 유튜브에서 2,300만이 넘는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다.

지아는 SNS를 통해 싱가포르 재벌 2세 엘로이와 연애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ebada@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