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미우새' 이정현, '남편 바보'가 된 6개월 차 새댁 "싸운 적 없어"

최종편집 : 2019-10-14 11:43:36

조회 : 182

>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배우 이정현이 '남편 바보'가 된 6개월 차 새댁의 면모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13일 방송된 SBS 에는 배우 이정현이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6개월 전 3세 연하의 의사와 결혼한 이정현은 신혼 생활에 대해 "너무 좋다"고 웃어 보였다. 이정현은 "신랑이 너무 착해서 다 참는다. 연애할 때부터 싸운 적이 없다. 연애를 1년 정도 하면서 안 싸운 사람이 이 사람밖에 없어서 결혼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남편의 첫인상에 대해서는 "듬직하고 성실하고 착했다. 바른생활 사나이 이미지였다. 믿음이 갔었다"고 말했다.

이정현의 남편은 이정현의 연예계 절친인 이민정, 성유리, 고소영, 손예진, 공효진 등 친구들에게도 검증받은 인물이기도 하다.

이정현은 "오윤아, 공효진, 이민정, 손예진과도 모임이 있는데 친구들의 검증이 중요하다"면서 "다들 배우라 사람 보는 눈이 예리한데 같이 여행도 다니고 하면서 남편이 친구들에게 전원 합격을 받았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