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성현아, 팬들에게 "모든 것이 축복…죄송스럽고 감사해"

최종편집 : 2019-11-07 16:46:23

조회 : 91

>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수지 기자] 배우 성현아가 팬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달했다.

성현아는 3일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 아들과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팬들을 향한 마음을 담은 글을 올렸다.

그는 "그때는 지옥이라고 불렀고 지금 그것은 결국 광야였다는 것을 알았다. 잔가지를 쳐내는 과정 안에서 나는 힘겨웠지만 깨달았다"고 회상했다.

이어 "광야 안에서 늘 하나님께서 함께 하셨다는 것을 지금의 나는 알고 있다"며 "그래서 이 모든 것이 얼마나 축복인지, 광야 안에서 버려진 것과 얻은 것이 얼마나 소중한지"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가 뭐라고, 다른 분들 더 힘드신 분들 많다는 것을 너무 잘 알고 있다. DM(다이렉트 메시지)를 통해 삶의 용기를 다시 한번 내어주신다는 분들에게 너무 죄송스럽고 감사하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또 "일일이 DM에 답을 드리지 못하는 이유는 저는 멋진 여러분보다 더 모자란 사람이기 때문"이라며 "여러분은 제가 아니다. 저와는 비교도 할 수 없을 만큼 소중한 존재들이다. 충분하다. 여러분은 삶을 이겨내고 분명 다시 일어서실 것이라 믿는다. 사랑한다"고 팬들을 응원했다.

성현아는 최근 SBS 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 MBN '모던 패밀리' 등 다수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과거의 아픔을 고백했다.

bijou_822@naver.com, joy822@partner.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