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백년손님 왜 불편해요?"…'동상이몽2' 강남다운 솔직한 처가 라이프

최종편집 : 2019-11-18 17:19:18

조회 : 414

>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강남의 '처가 라이프'가 공개된다.

18일 방송될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처가댁을 찾은 강남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앞서 진행된 촬영 당시, 강남은 장인어른의 코칭 아래 집 마당 잔디 깎기에 도전했다. 그러나 강남이 잔디 깎기에 서툴러 하자 결국 장인어른이 직접 나설 수밖에 없었고, 이에 강남은 눈치만 보며 장인어른 뒤를 졸졸 따라다녔다.

두 사람의 어색한 기류는 일이 끝난 후에도 이어졌다. 평소 너스레를 잘 떨기로 유명한 강남이지만 장인어른 앞에서는 한없이 작아졌다. 강남은 어색함을 풀기 위해 여러 주제로 대화를 시도했지만 쉽게 분위기가 풀리지 않았다. 이를 만회하기 위해 강남은 장작 패기와 물고기 잡기에도 도전했지만 장인어른의 실력을 따라잡을 수 없어 진땀만 빼는 상황이 계속 이어졌다.

이날 저녁 상차림에는 소고기, 민물 매운탕, 가마솥 삼계탕까지 진수성찬이 펼쳐졌다. '사위 사랑' 장모님은 제일 먼저 닭다리를 뜯어 강남에게 주자 강남은 "아버님 먼저"라며 사양했다. 하지만 장인어른까지 "백년손님이 먼저다"라고 하자 강남은 어쩔 줄 몰라 했고, 끝내 "백년손님 왜 이렇게 불편해요?"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저녁 식사 중 장모님은 아들의 결혼식 때 "강남을 다시 봤다"라고 밝혔다. 알고 보니 강남의 축가 덕에 결혼식장이 축제 분위기였던 것. 이에 강남은 집 마당을 무대로 장인어른, 장모님만을 위한 콘서트를 펼쳤다. 이들은 댄스타임까지 갖는 등 화끈한 무대매너로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그런데 이때 이상화는 갑자기 자리를 박차고 일어났다고 전해져, 그 이유에 궁금증이 생긴다.

처가댁의 사랑을 듬뿍 받은 강남의 처가살이는 18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