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로딩이미지
로딩중

'동상이몽2' 하희라, 오랜 기다림 뒤 맞이한 아이…"연년생, 선물이고 축복"

최종편집 : 2019-11-18 23:54:51

조회 : 310

>
이미지

[SBS 연예뉴스 | 김지수 에디터] 하희라가 오랜 기다림 끝에 아이를 맞이한 경험을 털어놨다.

18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 2-너는 내 운명'(이하 )에서는 하희라가 자녀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날 방송에서 김숙은 하희라를 향해 "첫 아들 봤을 때 감회가 남달랐을 것 같다"고 말했다. 오랜 기다림 끝 아이를 맞았던 하희라는 "이게 정말 선물이구나, 축복이구나"라고 회상했다.

하희라는 "큰 아이가 예민한 아이라서 백일동안 바닥에서 잔 적이 없다"며 "바닥에 놓으면 깼다. 해 뜰 때까지 재우고 싶어서 백일을 그렇게 보냈다"고 덧붙였다. 또, "그래서 허리가 안 좋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두 아이에 대해서는 '연년생'이라고 소개하며, "(둘째) 만삭이 됐을 때 큰 애를 안아줘야 했다"는 육아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그러면서 "힘들었지만 그 때는 잘한 것 같다"고 말해 시선을 끌었다.